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기독뉴스사 최신기사
교계종합뉴스 | 게시판1_2 | 이달의인물 | 게시판1_4 | 게시판1_5 | 게시판1_6 | 포토뉴스
이달의인물    |  교계교단이슈  | 이달의인물
세계 최고(最古) 선교단체, 제주에서 총회 연다  
내년 6월 CWM 총회 앞두고 콜린 총무 방한... 지난 7일 기자간담회 관심 요청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으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서울 작성일 15-10-15 13:02 조회 6,020 댓글 0
 
우리나라에서는 1989년부터 예장 통합총회가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예장 통합총회는 내년 글로벌 총회를 우리나라에 유치하고, 현재 ‘CWM 2016 총회를 위한 준비위원회’(대회장:채영남 총회장, 위원장 이성희 부총회장)를 구성, 성공적인 총회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지난 7일에는 CWM 총무 콜린 코완 목사와 부총무 김경인 목사가 방한해 준비위원회 회의에 함께하고 본격적인 준비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이후에는 이성희 준비위원장과 교계 기자들을 만나 총회 개최의 의미와 계획을 설명하고 관심을 요청했다.
4년마다 개최되는 글로벌 총회의 주제는 ‘힐링 : 행동 안에서 희망’(Healing : Hope in Action)으로 결정됐으며, 교회가 세계 선교를 위해 펼쳐야 할 다양한 정책 이슈를 다루게 된다.
콜린 코완 목사는 “CWM의 비전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의 풍성한 생명을 모든 사람들에게 전하는 것”이라며 “많이 상처입고 깨어져 있는 오늘날의 세계를 치유하고 회복하는 방안을 총회에서 상상해보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또 “예장통합이 ‘주님 우리로 화해하게 하소서’를 주제로 정하고 있는 것은 CWM 총회주제와 맥이 닿아 있다”면서 “특히 한반도 평화문제를 비롯해 치유와 관련된 환경문제, 경제문제, 성 정의, 장애인문제 등 중요한 이슈를 다루게 된다”고 밝혔다.
▲ 총회 의미와 계획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CWM 총무 콜린 코완 목사와 부총무 김경인 목사
CWM과 예장통합은 이와 관련된 내용들을 미리 자료로 만들어 회의에 참석하는 총회 대의원들에게 미리 보내 의제들이 총회 현장에서 심도 깊게 논의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준비위원장 이성희 목사는 “한국교회 전체가 선교 잔치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한국의 분단상황과 환경문제, 제주도가 가진 신학적, 사회적 문제들을 함께 담는 좋은 대회가 되고 한국교회를 세계에 알리고 선교에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CWM 부총무 김경인 목사는 “한국교회가 급격히 성장하면서 나라 전체의 경제성장과 더불을 돈으로 선교하는 방식이 생겨났다. 그런 부분에 대한 자기반성이 있어야 한다”면서 “선교는 전도를 넘어 더 포괄적 의미를 가지고 있다는 점에서 한국교회가 선교에 대한 비전을 찾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한편, CWM 제주 총회에는 32개 회원교단, 2110만명 교인들을 대표해 129명 총대를 비롯해 옵저버 포함 250여명이 참석하게 된다. 본 총회에 앞서서는 15~16일 청년 사전대회도 개최한다. 
이인창 기자  tackle21@igoodnews.net
[출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교계교단이슈의 최신글
  “민주주의 몰이해, 복음의 본질 훼손”*1
  “감사와 감격, 힐링의 행복한 여행”
  따스한채움터에 사랑의 손길 이어져*2
  “성도들 미혹하는 이단, 경각심 높여야”
  세계 최고(最古) 선교단체, 제주에서 총회 연…
  총회, 지난 6일 37회기 공로자 시상식 개최
  명성·경동·강남·신촌성결 ‘후임찾기’ 돌입
  예총연 이사장 김경희 목사 소천
  “평화로 물드는 한반도 되길를”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 '천상병귀천문학대상'…
기독교뉴스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회사명:블레스 / 대표이사:김종선 |주소:서울시 구로구 구로5동 104-2 메트로비지니스센터 1104호
    TEL : 02)6341-0071~2 / FAX : 02)6341-0073 / E-MAIL : yegrim@hanmail.net
    제호 : OOOO | 등록번호 : 서울아OOOOO | 등록연월일 : OOOO-OO-OO | 발행인 겸 편집인 : OOO (OOO-OOOO-OOOO)
    Copyright© 2015~2019 기독교뉴스 All right reserved